이미지를 불러오고 있습니다. 잠시만 기다려 주세요.

전시소식


인천 중구 해안동 개항장 문화지구 거리에 위치한 1년 내내 미술작품을 감상할 수 있는 복합문화예술공간 갤러리지오(GO).
전시소식

개인전 | 이호명 16회개인전

작성자 갤러리지오 작성일15-07-05 09:00 조회1,853회 댓글0건

본문

이호명 16회개인전

전시작가이호명
전시기간2015-06-27(토) ~2015-07-10(금)
초대일시2015-06-27  05:00 PM

  • 페이스북으로 보내기
  • 트위터로 보내기
  • 구글플러스로 보내기

이호명 16회개인전


2015.6.27 - 7.10

 

갤러리지오 1,2,3층 전관​

인천시 중구 해안동2가 8-15번지

많은 관람바랍니다.

 

 

하늘은 억지로

飛輪을 落胎시키고

몸져 누웠다.

 

어둠으로 저려오는 얼굴

먹구름 가리우고

 

못내 두려워

울고 말았다.

 

(1975. 9. ‘’_李鎬明)

 

친구가 물었다인권이 무엇이더냐아름다운 것을 아름답다고 말할 수 있는 용기’_친구는 그것을 용기라고 불렀다_를 누구나 인정하고 인정받는 것 그러는 것이 인권이라 하였다.

 

아름다운 것을 함께 하고 아니라함도 함께 말할 수 있는 관계 형성그런 형편이 만연되어 길가에 제멋으로 꽃이 피듯그런 정원 속이면 좋겠다.

 

내가 그런 화원花苑에 내 식구들과 함께 살며 내 부모와 형제들이나의 친구와 그 친구들이 또 그 부모와 형제들이 애써 말하지 않고자연스럽게 그저 피어오르는 향기를 맡듯 모두가 그렇게 숨 쉬며 살아도아무도 부러워하지 않는 그런 세상이어야 한다.

 

지금 이 세상에 있는 자와있을 자 모두는 다 같이 아름다워야 한다그럴 수밖에 없어야한다꼭 그래야만 한다.

 

 

2015년 6생각하다.

 

 

 













 

 


댓글목록

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.